최근 김준문 감독의 쇼타임 스튜디오에서 삼성카드 홍보영상을 제작했습니다. 러닝타임 2분인 영상이 두 편이나 되니 상업용 스톱모션 애니메이션으로선 꽤나 길다고 할 수 있죠. 덕분에 김준문 감독의 독특한 캐릭터와 애니메이팅 스타일이 확연하게 드러납니다.

사실 쇼타임 스튜디오의 정체성을 가장 잘 보여준 작업은 MBC 예능 <무한도전>의 클레이 애니메이션입니다. 캐리커처 스타일의 캐릭터와 눈을 이용한 풍부한 표정 연기, 쉼 없는 립싱크, 또 발랄하고 다이내믹한 제스처까지. 쇼타임의 시그니처 스타일을 빠짐없이 보여준 작품이었죠. 이러한 정교한 움직임은 스톱모션 애니메이팅의 교과서라고 해도 손색이 없을 정도로 수준급입니다.

김준문 감독은 이번 삼성카드 홍보영상에서도 얼굴 표정과 몸 동작을 통해 캐릭터의 감정과 생각을 뚜렷하게 보여줍니다. 캐릭터의 다이내믹한 표정과 리드미컬한 움직임을 찬찬히 뜯어보면 신체 부위 하나하나가 허투루 움직이는 법이 없죠. 얼굴의 눈썹과 눈동자, 입꼬리 처리부터 시소 타는 캐릭터의 발끝 방향 처리까지, 이런 모든 움직임이 캐릭터에 생동감을 불어넣습니다. 정말이지 보기 드문 멋진 애니메이팅입니다.

이 블로그에서 저는 늘 애니메이팅 스킬의 중요성을 강조합니다. 그 이유는 바로 캐릭터의 움직임을 제대로 구현하는 것이 애니메이션에서 기본 중의 기본이기 때문입니다. 다시 말해 애니메이팅은 캐릭터의 감정과 생각을 표현하는 첫 단추입니다. 때문에 기본기조차 갖추지 못한 애니메이팅 실력으로는 스토리를 흡인력 있게 전달하기가 어렵습니다. 이번 쇼타임 스튜디오의 영상이 많은 분들에게 좋은 본보기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새해 첫 스톱모션 광고로 ‘메이플스토리M – 패스파인더’ 광고가 지난주 런칭했습니다. 스톱모션 제작은 콤마스튜디오가 담당하고, 저는 금속관절뼈대 제작으로 참여했죠. 이 광고에서는 단 30초 동안 온갖 화려한 스톱모션 기술이 현란하게 펼쳐집니다. 대형 세트와 더불어 불꽃, 조명, 점프, 뜀박질, 플라잉, 카메라 워크 등 가히 스톱모션 기술의 종합선물세트라 할 만합니다.

특히 캐릭터들의 역동적인 동작은 한 프레임씩 촬영하는 스톱모션에서 구현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동시에 카메라 워크까지 더해지면 제작 난이도가 성큼 올라가죠. 자칫 CG로 보일 법한 부분까지 스톱모션으로 작업한 덕에, 스톱모션이라는 장르로 표현할 수 있는 한계가 어디까지인지를 보여주는 좋은 광고라고 볼 수 있습니다.

역동적인 스톱모션이 더 궁금하다면 아래 링크의 영상도 확인해보세요. 콤마스튜디오에서 제작한 TV 시리즈 <보토스>의 ‘무사냥’편입니다. 메이플스토리M 광고와는 또 다른 방식으로 역동성을 강조한 액션 신을 통해 재미와 디테일까지 다 잡은 에피소드죠.

The last project I worked on in 2020. A commercial for McDonald’s Korea.

2020년을 마무리할 무렵 런칭된 새로운 맥도날드 광고입니다. 스톱모션 광고이지만, 자연스러운 애니메이팅 및 부드러운 화면 톤과 같은 고퀄 영상을 자랑하는 터라 또 한 번의 CG 논란(?!)이 예상되고 있죠. 저는 이번에도 퍼펫에 들어가는 금속관절뼈대 제작으로 광고에 참여했습니다.

이번 스톱모션은 한국의 대표적인 스톱모션 제작사인 콤마스튜디오에서 작업을 담당했습니다. 이 광고에서 재미난 사실은 화면에 등장하는 참신한 캐릭터들이 콤마에서 기획 및 제작 중인 신작 <단비와 깨비>의 주인공들이란 점입니다. 아직 시작 단계이지만 벌써 업계 전문가들이 이 신작의 잠재력에 주목하고 있죠.

콤마스튜디오는 2020년 한 해만 해도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 프롤로그를 필두로 신협 어부바, 한율 달빛유자, 배달의 민족, 메이플 스토리 등 다양한 브랜드의 광고를 통해 난이도가 매우 높은 스톱모션 영상 작업을 담당한 바 있습니다. 또한 자체 프로젝트로 TV 시리즈 <보토스 패밀리 2>를 제작했고 유튜브에서 <꾸앤까>를 비롯한 몇 개의 채널도 운영하고 있습니다.

콤마스튜디오의 이런 다양한 이력에서 끊임없이 기술적 실험을 시도하고 엄청난 작업량을 소화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는 모습을 볼 수 있는데요. 역시 대한민국 스톱모션 업계를 굳건히 지키는 최고의 커머셜 스톱모션 스튜디오답다고 할 수 있습니다. 2021년 새해에도 콤마스튜디오가 어떤 작품들을 보여줄지 기대가 되네요.

Getting smaller and smaller… Sometimes Mostly wire armature should be enough.

점점 작고 점점 얇아지고 캐릭터 관절들. 여기까지만 만들겠습니다. 이런 크기는 이제 그만…
스토리상 반드시 반드시 필요한 캐릭터가 아니라면 굳이 이렇게 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 제 생각입니다.
알루미늄 와이어로도 충분합니다.

#배달의민족 #금속관절뼈대 #배민캐릭터 #thinkinghandstudio #Baemin #stopmotion

콤마스튜디오에서 제작한 올 가을 새로운 한율 화장품 광고입니다. 알록달록, 아기자기한 스톱모션의 매력이 팡팡 터지는 광고죠. 저는 금속관절뼈대 제작을 담당했습니다.


한류 배우 김수현의 군 제대 후 첫 복귀작으로 화제를 모았던 tvN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가 몇 주 전 막을 내렸습니다. 이 드라마는 세계 각국의 넷플릭스 순위에서 꾸준히 10위권 안에 들고, 넷플릭스 글로벌 종합 랭킹 6위로 한국 드라마 역대 최고 순위를 기록하며 엄청난 인기를 얻었죠.

또한 독특한 개성을 가진 주인공들, 그리고 동화적 코드와 애니메이션 요소를 활용한 감각적인 연출로도 큰 주목을 받았습니다. 특히 첫 에피소드에서 주인공 캐릭터들이 등장하는 스톱모션 애니메이션은 시청자의 시선을 초반부터 한눈에 사로잡았죠. 드라마의 얼개를 잔혹 동화로 잘 압축해 보여준 스톱모션으로,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애니메이팅과 기존 스톱모션에서 찾아보기 힘들었던 카메라 워크를 자랑합니다.

이렇게 높은 완성도를 보여준 덕에 온라인상에서는 해외에서 제작한 거라는 둥 3D 애니메이션이라는 둥 이런저런 추측이 많았죠. 하지만 이는 모두 사실이 아닙니다. 이 스톱모션 애니메이션 인트로는 한국 스톱모션 업계에서 독보적인 수준의 기술력과 전문 인력을 보유한 콤마스튜디오에서 제작했습니다.

이번 작품에서 제가 만든 금속관절뼈대가 캐릭터로 생명력을 얻어 수준 높은 스톱모션으로 탄생한 것을 보니 참 뿌듯하네요. 20년 전만 해도 국내에는 금속관절뼈대를 제대로 테스트할 곳조차 없었는데, 지금은 정말 격세지감이란 말이 실감납니다. 인기 드라마에 이렇게 긴 러닝타임의 스톱모션 애니메이션이 들어간 것도 참 드문 일이고요.



벌써 여름이 다 갔네요. 올해는 여러 행사와 작업에 참여하느라 시간이 눈 깜짝할 새 지나가는 것 같습니다. 코로나19 시국 때문인지 올해는 광고보다는 장기 프로젝트가 많은 편입니다. 특이하게도 올해는 뮤직비디오와 드라마 인트로 작업에 참여했는데요. 스톱모션 애니메이션이 일반 대중에게 많이 노출되고 인기도 얻는 기회가 되었던 것 같아 기분이 좋네요.

이번에 참여한 뮤직비디오 작품은 뮤지션 다운(Dvwn)의 <콘크리트>라는 곡입니다. 다운은 아티스트 지코가 설립한 코즈(KOZ) 엔터테인먼트 소속 뮤지션이죠. 스톱모션 애니메이션 제작은 콤마스튜디오에서 담당했습니다. 이 작품은 탄탄한 기본기를 갖춘 스톱모션 뮤직비디오로, 유튜브 조회수가 무려 300만에 육박하고 있습니다. 귀여운 캐릭터들이 전하는 풋풋한 감성의 사랑 이야기로 국내외에서 많은 인기를 얻고 있죠.

이 정도 퀄리티와 러닝타임을 가진 웰메이드 스톱모션 뮤직비디오는 국내든 해외든 쉽게 볼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스톱모션 뮤직비디오를 보게 되더라도 그 수준이 저질일 때가 많죠. 제작 여건상 살짝 아쉬움이 남는 부분이 없지 않아 있긴 해도 이렇게 프로의 손길이 느껴지는 수준급 스톱모션을 우리나라에서 제작했다는 점이 자랑스럽습니다.